군포시, 2019년 상반기 1차 희망키움통장 교육 실시

군포, 오는 29일 ‘2027년 도시재생전략계획’ 공청회 개최

안상일 기자 | 입력 : 2019/01/22 [11:29]
    군포시


[미디어투데이 = 안상일 / 안정태 기자] 군포시가 도시의 자생력 강화와 생활편의시설 확대 등을 위해 2027년까지 도시를 4개 권역으로 구분, 우선순위에 따라 활성화 지역을 지정하고 향후 주민과 함께 주민주도 정비사업 등 활성화 지역별 특성에 맞는 도시재생사업을 계획하고 추진한다.

이와 관련 시는 오는 29일 오후 3시, 군포시청 2층 대회의실에서 ‘2027년 군포시 도시재생전략계획’을 시민 및 관계 전문가들에게 공개하고, 의견을 청취하는 공청회를 개최한다.

시가 도시재생전략계획의 개요, 도시의 쇠퇴 진단 및 도시재생 여건 분석, 도시재생활성화지역 지정 등을 설명할 예정인 이날 공청회에는 군포시민은 물론이고 군포의 도시재생에 관심이 있으면 누구나 자유롭게 참여 가능하다.

민병재 도시재생과장은 “정부의 도시재생기본방침과 경기도의 도시재생 정책 방향, ‘2030 군포도시기본계획’ 등을 기본으로 균형 잡힌 도시재생전략계획안을 수립할 예정”이라며 “공청회 이후 시민 및 전문가 의견을 최대한 수렴해 소통·공감 행정도 실천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이번 공청회에 참여하거나 29일 이후 시청 도시재생과를 방문해 관계 자료를 열람한 후 의견을 밝힐 사람은 2월 11일까지 의견서를 작성해 제출하면 된다.

기타 더 상세한 정보는 도시재생과 도시재생기획팀에 문의하면 안내받을 수 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