평택시 오성면 새마을 부녀회 “사랑의 이웃돕기” 행사

안상일 기자 | 입력 : 2019/01/11 [13:07]
    평택시 오성면 새마을 부녀회는 사랑의 이웃돕기 행사를 오성면사무소 대회의실에서 진행했다.

[미디어투데이 = 안상일 / 안정태 기자 ] 평택시 오성면 새마을 부녀회는 지난 8일 “사랑의 이웃돕기” 행사를 오성면사무소 대회의실에서 진행했다.

새마을 부녀회 회원 40여명은 오전 11시부터 진행된 새마을 부녀회 연시총회에서 성금 80여만원을 서부장애인주간보호센터에 전달했다.

새마을 부녀회 김미경 회장은 인사말을 통해 “몸이 불편한 장애인들에게 따뜻한 마음을 나누기 위해 회원들이 한마음으로 성금을 모았다”며 “작게나마 도움이 필요한 우리 이웃들에게 전해져 조금이라도 더 따뜻하고 행복한 겨울을 보내길 바란다.”고 말했다.

박승호 오성면장은 회원들을 격려하며 “어려운 이웃을 위해 자발적으로 나서 주신 새마을 부녀회 회원분들께 감사를 드린다.”고 고마움을 전했다.

한편, 새마을 부녀회에서는 매년 휴경지에서 재배한 작물을 불우이웃들과 함께 나누고, 농촌 환경 미화 및 재활용 운동과 같은 행사 등 수익금을 통해 소외된 이웃을 도우며 지역의 화합과 발전을 위해 앞장서 실천하고 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