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산시, Smart City 통합운영센터 2019년도 안전 체험 견학 시작

안상일 기자 | 입력 : 2019/01/10 [11:28]
    오산시 스마트시티 통합운영센터

[미디어투데이 = 안상일 / 안정태 기자 ] 오산시는 오는 11일 국공립어린이집을 시작으로 2019년도 스마트시티 통합 운영센터 안전 체험 견학을 실시한다고 밝혔다.

오산시 스마트시티 통합운영센터는 방범용 CCTV, 주·정차 CCTV, 신호제어 시스템, 버스정보 시스템 등 스마트 관제 시스템을 갖춘 최첨단 시설로써 365일 24시간 시민안전을 위해 큰 역할을 해왔을 뿐만 아니라 긴급 상황 시 대처능력 향상을 위해 일반시민, 학생, 단체 등 각계각층을 대상으로 안전체험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다.

2013년 12월 센터가 개소한 이래 견학 프로그램은 2015년부터 운영해 오고 있으며 2018년 12월까지 4년간 총 1,023회 16,614명이 견학을 위해 방문하였으며, 방문객들을 대상으로 통합운영센터의 필요성과 상황판 시연 및 비상벨 사용 등 체험 위주의 프로그램 운영으로 2017년 7월 교육부장관으로부터 교육기부 진로체험기관으로 정식 인증을 받았다.

김영혁 센터장은 “올해부터 ‘시민안전망 5대 연계서비스’ 및 ‘빅데이터 및 딥러닝을 탑재한 스마트관제’ 체험 등 프로그램을 확대 운영하여 바야흐로 4차산업 혁명을 선도하는 전국적인 롤모델 센터로 거듭날 것”이라 포부를 밝혔다.

스마트시티 통합운영센터 견학 신청은 오산시 정보통신과 스마트관제팀으로 문의하면 된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