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남시, 평생학습의 장이 될 미사도서관... “올해 12월 개관한다”

미사도서관, 1월 현재 공정율 45%... 올해 12월 개관 목표로 추진 중

안정태 기자 | 입력 : 2019/01/10 [10:50]
    하남시 미사도서관 신축공사 조감도
[미디어투데이] 하남시는 올해 12월 개관 예정인 미사도서관이 1월 현재 공정률 45%를 달성하며 건립이 순조롭게 진행 중에 있다고 10일 밝혔다.

총 사업비 194억여 원을 투입하여 미사근린 14호 공원 내 건립되는 미사도서관은 부지면적 4,000㎡, 연면적 6,449.95㎡로 지하1층에서 지상4층 규모이다. 1층에는 영유아열람실, 어린이열람실, 구연동화체험실을, 2층은 자료열람실, 세미나실을, 3층은 디지털자료열람실, 애니메이션자료열람실, 보존서고를, 4층에는 강당, 문화교실, 하늘마루정원을 배치해 다양한 연령대가 공존하며 이용할 수 있는 공간으로 제공될 계획이다.

시는 올해 12월 미사도서관이 개관하면 시민 누구나 독서·문화·교육의 기회를 누릴 수 있는 복합문화공간으로서의 역할을 톡톡히 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내다봤다.

한편, 시는 지난해 12월 세미도서관, 디지털도서관을 개관한 바 있고 2020년 상반기는 일가도서관을, 2020년 하반기에는 위례도서관을 개관할 예정이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