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흥시, 동절기 정화조·집수정 유충구제 실시

모기 등 위생해충 매개 감염병 예방을 위한

안상일 기자 | 입력 : 2019/01/09 [08:46]
    시흥시는 모기 등 위생해충 매개 감염병을 사전 차단하기 위해 유충구제 작업을 실시한다.

[미디어투데이 = 안상일 / 안정태 기자 ] 시흥시는 모기 등 위생해충 매개 감염병을 사전 차단하기 위해 유충구제 작업을 실시한다.

유충구제 작업은 시흥시보건소 내 방역기동반 2팀을 구성돼 단독주택, 빌라, 공동주택 등 정화조 5천여 개를 대상으로 오는 3월까지 실시될 계획이다.

모기유충 1마리 박멸은 성충 500마리의 박멸과 같은 효과가 있다고 알려졌다. 이는 유충이 성충으로 부화하는 것을 차단해 개체수를 현저히 줄일 수 있기 때문이다.

더욱이 동절기 유충구제는 모기가 추위를 피해 지하 하수구, 정화조 등 제한된 곳에 서식해 효율적인 방제 작업이 가능해지므로 하절기 모기 발생 최소화를 위한 필수적인 사항이다.

보건소관계자는 “주민들께서는 정화조 위의 적치물을 제거하여 유충방역 작업이 원활하게 진행될 수 있도록 협조해 달라”며 “작업 시 주변에 소음이 발생할 수 있으니 너그러이 양해해 주시기를 부탁드린다” 고 전했다.

더불어 시흥시는 전 지역 공용주택 정화조 환기구에 기존 설치된 모기걸림망 파손분을 교체하거나 다발민원 발생지 중심으로 새롭게 총 400여 개 정화조 환기구 모기걸림망을 1월중 설치할 예정이다. 정화조 환기구 모기걸림망 작업이 끝나는 대로 취약대상 방역지원의 일환으로 영세 경로당 우선 실내 살균소독도 이어갈 예정이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