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명시, 2019년 제1단계 공공근로사업 참여자 안전교육 실시

공공근로사업 참여자 현장 배치 전, 안전사고 예방 위한 안전·소양 교육

안상일 기자 | 입력 : 2019/01/08 [10:52]
    2019년 제1단계 공공근로사업 참여자 안전교육

[미디어투데이  = 안상일 / 안정태 기자] 광명시는 지난 7일 시청 대회의실에서 올해 제1단계 공공근로사업 참여자를 대상으로 안전교육을 실시했다.

시는 재취업 기회가 적은 저소득 실직자에게 일자리를 제공하여 생활 안정과 지역경제 활성화를 도모하기 위해 공공근로사업을 추진해왔다. 올해 1단계 공공근로사업은 오는 4월 19일까지 운영되며 행정서비스지원, 환경정비 사업 등 64개 사업을 추진하기 위해 149명을 선발했다.

이날 안전교육은 공공근로사업 참여자를 현장에 배치하기 전 한국산업안전보건공단의 협조를 받아 마련했으며, 공공근로사업 참여 중 발생할 수 있는 다양한 사례를 들며 안전사고 예방법을 알렸다. 이어 양희남 중앙자살예방센터 강사를 초청해 ‘자살예방’ 특강을 진행하기도 했다.

박승원 광명시장은 “특히 겨울철 안전사고 예방이 최우선이므로 사고예방에 각별히 주의할 것”을 당부했으며, “일자리 창출을 위해 지속적으로 사업을 발굴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한편 공공근로사업은 1년에 3단계로 실시되며, 사업개시일 현재 실직 또는 만 18세 이상의 구직등록을 한 광명시민 중 세대 재산이 2억 원 이하인 사람을 대상으로 주소지 행정복지센터에서 접수를 받아 시행하고 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