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 여섯 번째 경기문화창조허브 조성키로. 대상지 공모

판교/광교/시흥/의정부/고양에 이어 여섯 번째 ‘경기문화창조허브’ 조성

안상일 기자 | 입력 : 2019/01/08 [08:36]
    경기도청

[미디어투데이  = 안상일 / 안정태 기자] 경기도가 판교, 광교, 시흥, 의정부, 고양에 이어 여섯 번째 경기문화창조허브를 조성하기로 하고 다음달 8일까지 대상지 공모를 실시한다.

‘경기문화창조허브’는 게임, 영상, 애니메이션 등 문화콘텐츠를 활용한 스타트업이나 예비창업자 발굴과 육성 등을 지원하는 창업지원시설이다.

2014년 5월 성남시 판교에 첫 번째 경기문화창조허브가 문을 연 후 현재까지 5개 경기문화창조허브에서 창업 1,213건, 일자리창출 3,236개, 스타트업지원 23,320건, 이용자 351,431명, 입주·졸업 스타트업 54개사, 총 396억원 규모의 외부자금 투자유치 등의 성과를 냈다.

경기도는 이런 성과를 도 전체로 확산시키기 위해 이미 경기문화창조허브를 구축했거나 유사 시설이 있는 7개 시·군을 제외한 24개 시·군 가운데 한 곳을 선정, 여섯 번째 경기문화창조허브를 조성할 방침이다.

공모를 통하여 선정된 시·군은 2019년부터 3년간 경기도로부터 도비 총 30억 원을 포함해 운영 노하우 등을 지원받게 된다. 자세한 사항은 경기도 콘텐츠산업과로 문의하면 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