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양시, 중소기업육성자금 1천억원 지원해 경영안정 도모

안상일 기자 | 입력 : 2019/01/07 [09:27]
    안양시

[미디어투데이 = 안상일 / 안정태 기자 ] 안양시는 지역 중소기업의 원활한 자금 조달 경영안정을 위해 1,000억원 규모로 2019년 중소기업육성자금을 지원한다고 밝혔다.

중소기업 자금 용도별 지원내용을 살펴보면 운전·기술개발자금으로 610억원, 시설자금 360억원, 신규고용 및 지역경제에 기여하는 기업을 대상으로 한 특별시책자금 30억원이며, 융자 기간은 운전·기술개발자금과 특별시책자금은 3년, 시설자금은 5년이다.

이자차액 보전율은 1%에서 2.5%이며, 우대기업의 경우 0.5% 추가 보전한다.

운전·기술개발자금 중 일반운전자금 550억원은 상반기 400억원, 하반기 150억원으로 접수할 예정이며, 관내기업의 시설투자 및 기업 유치를 위한 시설자금은 지난해와 동일한 360억원 규모로 지원된다.

공고 내용은 안양시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으며, 융자신청은 안양관내 8개 협약은행에서 10일부터 접수할 수 있다.

최대호 안양시장은 “자금 지원을 통해 경기침체에 따른 성장둔화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기업의 경영안정과 일자리창출로 스마트한 행복도시를 만들어 나가겠다”고 말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