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산시, 시 승격 30주년 기념식 성료

서른 살의 청년도시, 새로운 시작을 위한 첫걸음

안상일 기자 | 입력 : 2019/01/03 [11:07]
    오산시 승격 30주년 기념식
[미디어투데이] 오산시는 지난 2일 오산문화예술회관 대공연장에서 시 승격 30주년을 기념하는 기념식과 이를 시민들과 함께 축하하기 위한 축하콘서트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시는 1989년 1월 1일에 오산읍에서 오산시로 승격됐다. 당시 오산시의 인구는 5만 7천명, 예산은 154억의 규모였으나, 30년이 지난 2019년도 서른 살의 청년도시 오산의 인구는 23만명, 시 예산은 6,450억원 규모로 큰 성장을 이루어 왔다.

이번 기념식 및 축하콘서트는 오산시가 지난 30년 동안 눈부신 발전으로 전국 최고 수준의 교육도시, 선진 복지 도시로 성장한 오산시의 서른 번째 생일을 시민들과 함께 축하하기 위하여 마련되었으며, 오산시 관내 각계각층의 주요 인사 및 시민 등 800여명이 함께 오산시의 과거와 미래를 함께 공유하는 시간을 가졌다.

특히 이날 기념식에서는 오산시 시 승격 30주년 엠블럼 소개, 30주년 특별 영상 등이 상영되었으며, 축하콘서트에서는 세계적인 연주그룹 ‘올라 비올라 사운드’, 팝페라 가수‘손준호, 김소현부부’와 단국대학교 소프라노 박혜진 교수의 품격 있는 공연이 펼쳐졌다.

곽상욱 오산시장은 “오산시가 드디어 30년 청년의 절정을 맞아 백년 미래의 새로운 시대를 열었으며, 지난 30년에 걸쳐 이뤄온 여러 분야 성과를 바탕으로 시민들을 위한 시정을 더욱 세밀하고 강력하게 추진하여 오산발전의 성장에너지를 높임과 동시에 오산의 미래 기반을 다져나가도록 각고의 노력을 기울여 나갈 것이다.”라고 밝혔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