군포, 기해년 첫날 맞이 행사 개최

안상일 기자 | 입력 : 2018/12/26 [11:04]
    ‘기해년 새해 소원기원, 시민과 함께하는 제야행사’ 포스터

[미디어투데이 = 안상일 / 안정태 기자] 2019년 기해년을 가족이나 친구 또는 이웃사촌들과 함께 특별하게 맞고 싶은 이들은 교통편이 좋아 찾아가기 쉬운 경기도의 군포시를 찾아가자.

군포시는 오는 31일 밤 11시부터 산본로데오거리 내 원형광장에 마련한 특설무대에서 ‘기해년 새해 소원기원, 시민과 함께하는 제야행사’를 개최한다.

군포예총 주관으로 펼쳐지는 본 행사는 군포윈드오케스트라와 군포남성합창단의 특별 공연 등 지역예술인의 공연으로 시작되어 인기가수 소찬휘의 뜨거운 무대와 대북공연이 함께 어우러져 한해동안 고생한 모든 시민들이 흥겹게 즐길 수 있도록 축제의 분위기가 펼쳐질 예정이다.

강민원 문화체육과장은 “황금돼지띠의 해인 2019년을 시민과 함께 열고, 새로운 군포 100년의 본격적인 시작을 알리는 자리”라며 “가족과 함께 문화공연을 즐기시고 추억에 담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행사장은 전철 4호선 산본역에 하차해 3번 출구 방향으로 나오면 되며, 겨울철 야외 야간 행사인 만큼 두툼한 옷과 장갑 등 방한용품을 꼭 챙기는 것이 좋다. 기타 군포시의 제야행사에 대한 상세 정보는 시청 홈페이지 공지사항을 참조하거나 문화체육과에 문의하면 알 수 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