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성시, 24시간 모니터링으로 공사장 및 공장 소음 관리한다

공사장 및 공장 5개소 소음측정기 설치 및 실시간 모니터링 시스템 구축 완료

안상일 기자 | 입력 : 2018/12/26 [10:40]
    공사장에 설치된 24시간 소음측정기

[미디어투데이 = 안상일 / 안정태 기자] 화성시가 건설 사업장 및 공장에서 발생하는 소음으로 시민들의 생활불편이 잇따르자 신속한 대응 및 예방을 위해 26일 24시간 상시 모니터링 시스템을 구축하고 소음관리에 나섰다.

이번에 시범적으로 소음측정기가 설치된 대상지는 동탄 2택지 C17블럭 아파트 신축 공사현장, 동탄 2택지 C6블럭 아파트 신축 공사현장, 동탄 2택지 B2블럭 아파트 신축 공사현장, 장안면 수촌리 소재 공장, 봉담2택지 S-1블럭 아파트 신축 공사현장 총 5개소이다.

시는 이번 시스템으로 24시간 소음 측정 및 데이터 축적이 가능해짐에 따라 소음진동관리법이 규정하는 생활소음 규제 기준 초과 시 해당 사업장을 대상으로 지도 점검을 펼칠 계획이다. 또한 대규모 소음발생 공정 종료 기간에 맞춰 소음측정이 필요한 지역으로 측정기를 이전 설치해 지속적인 소음관리를 펼칠 방침이다.

이강석 환경지도과장은 “시민들이 쾌적한 환경에서 생활할 수 있도록 신속하고 효율적인 대응체계를 구축할 계획”이라며, “공사현장이 자발적으로 소음관리에 동참할 수 있도록 지속적인 지도점검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