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성시 향토박물관, 유물 기증·기탁자 초청 행사 열어

향토박물관에서 감사패 수여

안상일 기자 | 입력 : 2018/12/06 [11:27]
    화성시

[미디어투데이 = 안상일 / 안정태 기자] 화성시가 6일 향토박물관에서 ‘제6회 기증·기탁자의 날’을 개최했다.

시는 귀중한 유물을 기증해준 시민 5명에게 감사의 마음을 담아 기증증서와 감사패를 전달했으며, 향토박물관 사업성과를 소개하고 기증·기탁 특별전시인 ‘남양향교전’등을 관람하는 시간을 가졌다.

올해 화성시에 기증·기탁된 자료는 총 1천40여점으로, 남양홍씨 정효공파 홍진도 후손가에서 1625년 공신교서, 18세기 동경 및 화장도구 등 794점과 팔탄면 초대 면장이었던 박신원 후손가에서 1945년대 팔탄면 면장 임명장과 갓, 족두리 등 143점을 기증했다.

또한 한상업씨가 1960년대 선거공보, 1970년대 통문 등 48점을, 수성최씨 개녕공파 최우상 후손가에서는 대한제국기 무관학교 졸업장, 임명장, 군례복 부속품 등을 기증했다.

황성태 부시장은 “오랜 세월 간직해온 소중한 유물을 기증해주셔서 진심으로 감사드리며 유물에 담긴 이야기를 널리 알리고 지역의 역사를 이어갈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