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산시, 새로운 경기 정책공모 2018 예비심사 통과

온맘행복 경기아이드림오산센터 사업, 교부금 최소 45억원 확보

안상일 기자 | 입력 : 2018/12/04 [13:32]
    ‘새로운 경기 정책공모 2018, 경기First’ 공모사업에 ‘온맘행복! 경기아이드림오산센터 조성사업’이 본심사 대상으로 선정됐다.

[미디어투데이 = 안상일 / 안정태 기자 ] 오산시는 ‘새로운 경기 정책공모 2018, 경기First’ 공모사업에 ‘온맘행복! 경기아이드림오산센터 조성사업’이 본심사 대상으로 선정됐다고 밝혔다.

"새로운 경기 정책공모 2018, 경기First"는 경기도가 600억원 특별조정교부금을 핵심도정가치인 공정·평화·복지실현에 공모 주제로 10월에 공모하여 11월 현장예비심사를 마쳤으며, 오는 24일 본심사로 진행예정이다. 11월 현장예비심사에서 10개 시군이 결정되었으며, 현장예비심사에서 본심사로 진출한 시군 모두 최소 45억원의 특별조정교부금을 확보한 상태이다.

시는 사업계획서 제출 전 11월 공직자 월례조회에 사전 평가를 거쳐 제안사업을 선정하였으며, 공모에 제안한‘온맘행복, 경기아이드림오산센터’는 미세먼지, 폭염 및 한파로 인하여 어린 영유아가 외부활동을 하지 못하는 어려움에서 착안하여 영유아전용 안전한 체험, 문화, 체육활동이 가능한 공간을 건립하는 사업이다.

시 관계자는 “오산시가 그동안 교육과 보육에 더욱 힘써 왔는데 이번 공모사업의 선정으로 시민이 더욱 체감하고, 현장에서 필요한 보육환경 기반을 구축함으로써 영유아에게는 안전하고, 시민은 안심하며, 지역경제 활성화에 도움이 될 것”이라 말했다.

그간 오산시는 2016년 창조오디션 공모, 2018년 규제혁파 경진대회에서 입상하여 시상금으로 각각 49억원, 50억원 등 총 99억원의 특별조정교부금을 교부받는 쾌거를 일궈냈다

앞으로도 오산시 공직자 모두는 시민과 함께 하면서 더욱 더 노력하여 다양한 공모사업에 공모 의존재원 확보에 전심전력하여 시민의 삶의 질을 높일 수 있는 꼭 필요한 시책 사업 재원으로 투입할 계획이라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