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성시보건소 방문건강관리사업 강화

건강취약계층 한파 대비 교육 실시

안상일 기자 | 입력 : 2018/12/04 [11:51]
    안성시
[미디어투데이] 안성시보건소는 지난 3일 독거노인·만성질환자 등 취약계층들의 건강한 겨울나기를 위해 4월까지 건강상태, 안부 살피기 등 한파 대비 방문건강관리사업을 강화한다고 밝혔다.

보건소 방문간호 전문인력 28명은 한파주의보 발령시 독거노인, 고혈압 등 만성질환자 3,054가구와 경로당을 방문해 기초건강측정과 한파대비 보건교육을 지속 추진해 한파로 인한 건강피해를 최소화하기 위해 주력하고 있다.

특히 한파기간 동안 가정에서는 실내 적정온도를 유지하고, 외출 시에는 방한복을 착용하며, 특히 노약자는 야외활동을 줄이도록 당부했다.

박창양 소장은 “앞으로도 한파에 대비한 건강수칙과 행동요령을 주기적으로 홍보해 어르신들이 건강하게 겨울을 보낼 수 있도록 힘쓸 것”이라고 밝혔다.

기타취약계층 방문건강관리사업에 관한 자세한 사항은 안성시보건소로 문의를 당부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