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산시, ‘주민자치형 공공서비스 경진대회’ 장려상 수상

행정안전부 주관… “주민참여 활성화하고 주민역량 강화했다” 평가

안상일 기자 | 입력 : 2018/12/03 [09:59]
    안산시는 주민자치형 공공서비스 우수사례 전국 경진대회에서 장려상을 수상했다.

[미디어투데이 = 안상일 / 안정태 기자] 안산시는 지난달 28일 백범김구기념관에서 열린 ‘주민자치형 공공서비스 우수사례 전국 경진대회’에서 장려상을 수상하고 상금 5천만 원을 받았다.

이번 대회는 행정안전부가 주관한 것으로 주민자치 활성화, 보건복지서비스 확대 등 주민자치형 공공서비스 구축사업의 전국 우수사례를 공모한 후 시·도 자체심사를 통해 추천된 58개 사업에 대해 행전안전부가 심의를 거쳐 최종 31건을 선정했다.

안산시는 25개동 마을 상상프로젝트, 마을살이 사업 등 주민이 직접 발굴하고 실행하는 사업들에 대한 행정적·재정적 지원을 통해 주민참여를 활성화하고 주민역량을 강화한 부분에서 높은 평가를 받았다.

시 관계자는 “2017년 주민자치형 공공서비스 구축 공모 사업에서 우리시 일동이 전국 20개 시범지역 중 한 곳으로 선정돼 1억2천3백만 원의 사업비를 교부받아 주민 역량강화 및 주민들의 커뮤니티 공간 조성 사업이 현재 완료 단계에 있다”며 “주민자치센터가 단순히 여가·문화 기능에 국한되지 않고 주민 생활과 직결된 자치기능을 수행할 수 있도록 전 동에 확산하기 위해 단계별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