군포시, 내가 가는 공중위생업소 등급은

군포, 숙박·목욕·세탁 업소 위생서비스 평가 결과 공표

안상일 기자 | 입력 : 2018/12/03 [09:52]
    군포시

[미디어투데이 = 안상일 / 안정태 기자] 군포시가 시민이 일상에서 자주 이용하는 지역 내 세탁소, 목욕탕, 숙박 시설의 위생서비스 향상을 위한 공중위생서비스 정기 평가를 최근 완료하고 결과를 공표했다.

지난 6월 1일부터 11월 16일까지 5개월여간 진행된 이번 평가 기간에 시는 세탁업 128개소, 목욕업 12개소, 숙박업 63개소의 위생·서비스 수준을 확인하고 등급을 부여했다고 밝혔다. 6명의 담당자가 업소를 직접 방문해 영업자 준수·권고사항과 친절도, 위생 상태 등 29~41개에 달하는 점검 항목을 일일이 평가한 후 점수로 매겨 각 업소의 등급을 결정한 것이다.

그 결과 100점 만점 기준에서 90점 이상을 받은 녹색등급은 전체 업소의 17.7%인 36개소로 확인됐다. 그 외 황색등급과 백색등급 업소는 각각 44개와 123개로 확인됐는데, 이 결과는 지난달 29일 시청 홈페이지에 공표돼 누구나 볼 수 있다.

김인선 위생과장은 “2년에 한 번 시행하는 정기평가를 더 철저히 하려고 이번에는 점검 인원 및 기간을 늘렸다”며 “시민이 공중위생업소를 안심하고 이용할 수 있도록 관리 및 지도 방식을 점점 개선·강화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시는 공중위생업소의 위생·서비스 위험 요인 예방 및 해소를 위해 다양한 안전점검도 수행하고 있다. 더 자세한 정보를 알고 싶거나 제도 개선 등을 제안하려면 시청 위생과에 전화하면 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