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리시, 2018 사회복지 종사자 민·관 합동 워크숍 개최

소통하는 복지, 공감하는 구리, 행복특별시를 위한 공감의 시간

안정태 기자 | 입력 : 2018/11/30 [09:44]

[미디어투데이 = 안정태 기자] 구리시는 지난 29일 구리시 행정복지센터 2층 다목적실에서 민간 및 공공기관의 사회복지 종사자 50명을 대상으로 워크숍을 실시했다. ‘소통하는 복지, 공감하는 구리, 행복특별시’라는 주제로 열린 이번 워크숍은 사회복지사로서의 직무 역량 강화와 정서 지원을 통해 업무 스트레스 해소 및 긍정적인 직업관을 구축하기 위한 프로그램으로 구성됐다.

먼저 첫 시간에는 소통을 위한 전달력 있는 보이스 코칭에 대한 강의로 대상자와의 효과적인 상담 기법에 대한 내용이 진행됐다. 이어 건강한 습관을 만드는 힐링 모션 테라피를 통해 생활 속에서 스스로 피로를 풀 수 있는 동작을 배우는 시간도 가져 참가한 사회복지사들의 큰 호응을 얻었다.

시 관계자는 “이번 워크숍은 구리시의 사회복지를 현장에서 실천하고 있는 민과 관의 사회복지사들이 한자리에 모여 화합하고 업무 스트레스를 풀 수 있도록 만들 자리.”라고 강조하며, “이번 워크숍을 바탕으로 앞으로 구리시를 행복특별시로 만들기 위한 민관 협력 사업 추진의 기반을 조성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