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산시, 오산천 자전거도로 새단장 완료

안상일 기자 | 입력 : 2018/11/29 [11:16]
    오산천 자전거도로 새단장 완료

[미디어투데이 = 안상일 / 안정태 기자] 오산시는 오산천 자전거도로 및 보행로의 재포장공사를 지난 8월 공사를 착공하여 지난 28일 완료했다고 밝혔다.

이번 자전거도로 재정비 사업은 그동안 노후된 자전거도로 및 보행로를 새단장하고자 추진한 사항으로 총예산 19억원을 들여 오산천 금오대교부터 탑동대교까지 오산천 오산시 전구간에 대해 주행성과 유지보수 등의 장점이 있는 칼라아스콘 계열로 자전거도로의 재포장을 실시했다.

오산시 구간내 오산천 자전거도로는 지난 2006년 서울지방국토관리청에서 추진한 오산천 하천환경정비사업시 개설된 후 설치된지 10여년이 지남에 따라 포장면의 노후화가 급속도로 진행되어 이용하는 시민들의 안전사고가 대두되고 있는 실정이었다.

한편 시 관계자는 “오산천 자전거도로의 재정비를 통해 오산시가 전국에서 자전거 타기 제일 좋은 도시로 거듭났다고 자부하며, 현재 단절된 화성시 구간과의 자전거도로 연계를 위해 공사를 추진 중에 있음에 따라 머지않아 오산천에서 한강까지 자전거도로를 이용하여 갈 수 있는 날이 실현될 것”이라고 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