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성시, 취약계층을 따뜻하게, 우리가 만드는 따뜻한 겨울

고삼면 지역사회보장협의체 특화사업

안상일 기자 | 입력 : 2018/11/29 [12:00]
    고삼면 지역사회보장협의체 우리동네 특화사업

[미디어투데이 = 안상일 / 안정태 기자] 고삼면지역사회보장협의체는 지난 28일 취약계층을 따뜻하게~우리가 만드는 따뜻한 겨울이라는 슬로건을 걸고 특화사업을 실시했다. “취약계층을 따뜻하게 우리가 만드는 따뜻한 겨울 사업”은 저소득 주민 중 난방이 취약한 세대를 발굴하여 겨울이불셋트와 생필품을 지원하는 사업이다.

마을주민들과 이장님들의 추천에 의해 복지사각지대와 비수급세대 중 취약계층을 발굴하였으며 위원들이 직접 가정을 방문하여 실태를 확인하고 이불을 전달하는 방식으로 진행했다. 이로써 협의체 위원들이 직접 현장에 나가 취약계층의 생활환경을 직접 눈으로 보고 경험하는 기회가 됐다.

위원들은 이렇게 어려운 어르신들이 혼자 힘들고 추운 집에서 사는 줄 몰랐다며 주위 어려운 이웃이 있는지 더욱 잘 살펴봐야겠다며 안타까움을 표현했다.

대상자 최◯◯ 어르신은 경제적으로 어려워 낡고 오래된 이불을 바꿀 여력이 없었는데 이렇게 따뜻하고 두툼한 이불을 선물 받아 너무 기쁘고 행복하다며 고마움을 표현했다.

고삼면 공공위원장 이길섭은 “앞으로도 복지사각지대에 놓여있는 어려운 이웃들을 적극적으로 발굴하여 욕구에 맞는 꼭 필요한 복지자원을 연계하고 지원토록 하겠다”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