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성시 병점2동, 주민이 직접 이웃 살피는 ‘좋은 이웃 복지공동체’ 결성

태안6단지 관리사무소에서 협약식 및 봉사단 발대식 개최

안상일 기자 | 입력 : 2018/11/28 [10:54]
    병점2동 좋은 이웃 복지공동체 업무협약 및 봉사단 발대식

[미디어투데이 = 안상일 / 안정태 기자] 화성시 병점 2동이 소규모 복지 공동체의 첫 모델로 지난 27일 태안6단지 관리사무소에서 ‘좋은 이웃 복지공동체’업무협약 및 봉사단 발대식을 개최했다. 좋은 이웃 복지공동체는 지역이 가진 복지 문제를 지역사회와 공동으로 대처하고자 마을 공동체를 결성하고, 주민이 직접 도움이 필요한 이웃을 보살필 수 있도록 지원하는 사업이다.

협약에 따라 6단지 관리사무소가 복지대상자 발굴 및 봉사자 관리, 사회복지협의회가 복지자원 연계 및 자원봉사자 교육, 병점 2동이 사례관리와 행정지원을 담당하게 됐다. 봉사단에는 사회복지협의회 봉사단, 지역기업 사회공헌 봉사단, 주민 등 8명이 참여했으며, 이들이 발굴하는 대상자에게는 생필품을 비롯해 3개월 내 전기·가스·수도요금 체납액 전액, 임대료·관리비 일부 등이 지원될 예정이다.

한영희 병점2동장은 “앞으로도 지역사회와 함께 복지사각지대 해소에 앞장 서겠다”며, “봉사단 여러분께 사업의 성패가 달린 만큼 활발한 활동을 부탁드린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