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양시, 연말연시 공직기강 다잡는다

안양시, 특별감찰 돌입. 청탁금지법, 행동강령 등 위반여부 집중 점검

안상일 기자 | 입력 : 2018/11/28 [10:11]
    안양시

[미디어투데이 = 안상일 / 안정태 기자] 안양시가 연말연시를 앞두고 공직기강 확립에 나섰다. 시는 연말 분위기에 편승하여 발생하기 쉬운 청탁금지법과 공무원 행동강령 위반행위 등에 대해 특별감찰활동에 돌입했다고 28일 밝혔다.

감사관을 반장으로 하는 3개반 21명의 감찰반은 산하기관과 동을 포함한 시 산하 전 부서를 대상으로 감찰을 실시한다.

시는 이번 특별감찰에서 금품, 향응 수수 등 청탁금지법 위반 행위, 무단이석 등 복무위반 행위, 민원처리 지연 등 기강해이 등이 발생하지 않도록 사전 예방에 중점을 두기로 했다. 특히 직무관련자로부터의 금품·향응 수수 등 청탁금지법 위반행위, 성범죄, 음주운전 등 주요 비위행위에 대해서는 단호히 조치한다는 방침이다.

최대호 안양시장은“시민들이 공직자에게 바라는 청렴의 기대치가 높은 만큼 청렴을 기본으로 정책을 추진해 시민들에게 신뢰받는 행정을 펼쳐 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안양시는 공무원의 부조리를 시민이 신고할 수 있는 공직비리신고센터를 시 홈페이지에 설치· 운영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