군포시의회, ‘젠더감수성’을 일깨우다

안정태 기자 | 입력 : 2018/11/28 [10:29]

▲ 군포시의회(의장 이견행)는 27일 시의회 문화강좌실에서 시의원을 비롯한 의회 직원들을 대상으로 성희롱·성매매·성폭력·가정폭력 등 폭력예방 통합교육실시했다.     © 사진 = 군포시의회 제공


[미디어투데이 = 안상일 / 안정태 기자]군포시의회(의장 이견행)는 27일 시의회 문화강좌실에서 시의원을 비롯한 의회 직원들을 대상으로 성희롱·성매매·성폭력·가정폭력 등 폭력예방 통합교육실시했다. 

 

이날 김세연 강사(군포탁틴내일 대표)는 ‘젠더감수성’을 키워드로 한 교육을 진행했다. 시의원으로서 갖춰야할 자세 및 성희롱·성매매·성폭력 관련 법령과 젠더감수성의 개념 등을 알기 쉽게 강의하여 의원들과 직원들에게 큰 호응을 얻었다. 

 

젠더감수성이란 다른 성별의 입장이나 사상 등을 이해하기 위한 감수성으로 각종 성과 관련된 폭력 예방에 효과적이다. 군포시의회는 이번 교육을 통해 젠더감수성을 개인적 차원뿐만 아니라 사회적 차원까지 향상시켜 성폭력을 예방하고 성평등한 직장 문화를 형성하는 데 중점을 뒀다. 

 

이견행 의장은 “이번 교육으로 올바른 가치관을 함양하고 여러 폭력에 엄정히 대처할 수 있도록 인식의 개선을 이끌어 내는 것이 목적이다”라며 “젠더감수성을 향상시켜 남녀가 아닌 인간 대 인간으로서 이해와 소통의 폭을 넓히고 나아가 선진적인 직장문화를 만들어 나가는 데에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