군포시청에서 일할 대학생 공개 모집

동계 아르바이트생 52명 선발

안상일 기자 | 입력 : 2018/11/26 [10:33]
    군포시

[미디어투데이 = 안상일 / 안정태 기자] 군포시가 오는 2019년 1월 3일부터 29일까지 시청 및 관계기관에서 업무를 보조하고, 행정 현장에서 대민 서비스를 직접 실천할 지역의 젊은 대학생들을 공개 모집한다.

시는 이번에 총 52명의 아르바이트생을 선발하는데, 이 중 45명은 시청과 도서관, 주민센터, 복지관, 문화재단 등에서 서류 및 도서 정리와 행사 운영 등의 업무를 보조하게 된다. 나머지 7명은 현장 근무에 투입되는데, 도로명주소 관련 조사 업무 또는 썰매장 운영 지원 업무에 배치될 예정이다.

주민등록이 군포시에 돼 있고 공고일 기준 국내 전문대학 이상의 대학에 재학 또는 휴학 중인 학생이면 누구나 2019 군포시 동계 대학생 아르바이트 활동에 참여 신청할 수 있다. 다만 시의 대학생 아르바이트 운영에 참여한 경험이 있거나 입학예정자, 평생교육원·사이버대학·방송통신대학 재학생은 신청이 제한된다.

시는 오는 30일부터 12월 6일까지 시청 홈페이지를 통해 참가 신청을 받은 후 전산 추첨을 시행, 최종 선발 명단을 내달 11일 오후 공개할 계획이다.

한편 시는 아르바이트 대학생에게 2019년도 군포시 생활임금을 적용해 업무 보조는 시간당 1만원을 지급하고, 현장 근무는 업무의 특성을 고려해 시간당 1만1천원을 지급할 방침이다. 더 자세한 정보는 홈페이지 공지사항을 확인하거나 시 자치행정과에 문의하면 알 수 있다.

성백연 자치행정과장은 “아르바이트 참가자로 선발되면 선착순으로 희망 근무지를 선택할 기회도 주니 평소 관심이 있던 시정 현장을 직접 체험하는 것도 가능하다”며 “지역 거주 대학생들의 많은 관심과 참여를 바란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