군포시, 십시일반으로 이웃의 겨울나기 응원

군포 궁내동, 지역사회보장協 주관 취약계층에 겨울의류 등 기부

안상일 기자 | 입력 : 2018/11/22 [10:54]
    군포시

[미디어투데이 = 안상일 / 안정태 기자 ] 군포시 궁내동의 민·관이 협력해 복지사각지대에 놓인 지역 내 소외계층의 겨울나기를 도왔다. 궁내동은 22일 동 지역사회보장협의체 참사랑의 위원들이 홀로 사는 노인 등 겨울나기에 도움이 필요한 10가구를 직접 찾아가 겨울용 조끼와 4㎏들이 쌀 등 5만원 상당의 후원물품을 전하며, 안부를 확인하는 등 어려운 이웃들에게 따뜻함을 선물했다고 밝혔다.

궁내동에 의하면 이번에 전달된 후원물품은 올해 2월부터 제2기 협의체에서 활동 중인 위원 17명을 비롯해 지역주민들이 십시일반 모은 성금으로 마련됐다.

이영우 궁내동장은 “겨울에 특히 더 힘든 이웃들을 돕기 위해 힘을 합친 협의체 김현식 위원장님과 위원들, 후원물품 마련에 참여해준 모든 마을주민에게 감사한다”며 “앞으로도 주민들과 협력해 복지사각지대 발굴과 해소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궁내동 협의체는 군포시늘푸른노인복지관 업무협약을 체결, 후원물품 접수 및 관리 등에 도움을 받고 있다. 소액 기부 등 이웃돕기에 참여하고 싶은 이들은 궁내동 주민센터에 문의하면 안내받을 수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