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교육청 다문화교육, 다양한 색이 어울리는 아름다운 교육

2018 다문화교육 정책학교 운영사례 나눔

안상일 기자 | 입력 : 2018/11/22 [09:19]
    다문화교육 정책학교 운영사례 나눔

[미디어투데이 = 안상일 / 안정태 기자] 경기도교육청은 22일, 더케이 호텔에서 ‘2018 다문화교육 정책학교 운영사례 나눔’을 진행한다. 이번 나눔은 다문화교육 정책학교 운영교의 사례를 나누고, 현장 의견을 듣는 소통의 장을 위해 마련하였으며, 다문화 관련 담당교사와 관리자 250여 명이 참석한다.

다문화교육 정책학교는 다문화학생의 학교생활 적응을 위한 특별학급, 다문화청소년의 공교육 진입을 지원하는 예비학교, 모든 학생 대상으로 다문화 이해교육을 진행하는 중점학교를 말한다. 주요내용은 운영사례 나눔, 연구회 운영결과 보고, 정책제언 및 운영방안 협의로 구성했다.

현재 도내 다문화 특별학급은 31교에서 36개 학급이 있으며, 다문화 중점학교는 초등학교 23교·중학교 6교·고등학교 1교 등 총 30교가 있으며, 경기도형 다문화 예비학교는 25교 25학급을 운영하고 있다.

한편, 다문화 예비학교는 한국어교육과정 240시간을 이수하면 다문화학생학력심의위원회를 열어 일반학교의 적정학년에 배치하는데, 올해 3회 실시하여 104명이 학생이 되는 기쁨을 누렸다.

경기도교육청 김광옥 민주시민교육과장은 “가을이 참 아름다운 것은 빨강, 노랑, 초록 등 다양한 색깔이 서로 조화롭게 어울리기 때문”이라면서, “이제 우리 사회도 다양한 문화가 서로 포옹하고 보듬어 안는 교육이 필요하며, 이를 위해 적극 지원할 것”이라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