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시, 올해 20개 지역에서 '자동차 없는 날' 행사 개최

오는 13일부터 23일 거주지 동 주민센터에서 행사 추진할 주민 단체·협의체 접수

안상일 기자 | 입력 : 2018/02/07 [10:01]
    지난해 운영된 매탄3동 ‘자동차 없는 날’ 행사

[수원 = 안상일 / 안정태 기자]수원시가 올해 3월부터 11월 관내 20개 지역에서 생태교통문화 확산을 위한 ‘자동차 없는 날’ 행사를 개최하기로 하고, 지역 별로 행사를 추진할 주민 단체·협의체를 공모한다. 공모 기간은 오는 13일부터 23일까지다.

‘자동차 없는 날’는 5년 전 수원시 행궁동 일원에서 세계 최초로 자동차 없는 마을을 구현했던 ‘생태교통 수원 2013’ 이후 시작된 주민주도형 생태교통문화 사업이다.

공모로 개최 지역을 선정하고, 지역 주민들이 3월부터 11월까지 한 달에 한 번 자발적으로 자동차 없는 거리를 조성해 생태교통 체험 프로그램을 비롯한 각종 거리문화 행사, 알뜰장터 등을 진행한다.

시는 행사운영비 일부를 지원하고, 이듬해 초 운영결과를 평가해 우수 단체와 유공 시민을 표창한다.

올해 ‘자동차 없는 날’ 행사는 수원시에 거주하는 15인 이상 주민 단체·협의체가 신청할 수 있다. 공모사업신청서, 사업계획서, 추진주체소개서 등 서식을 작성해 오는 13일부터 23일 거주지 동 주민센터에 방문 또는 우편으로 제출하면 된다.

모든 서식은 수원시 홈페이지(http://www.suwon.go.kr) ‘수원소식→공고/고시/입법예고’에서 내려받을 수 있다.

수원시의 ‘자동차 없는 날’ 행사는 첫 해인 2014년 4개 지역에서 치러진 데 이어 2015년 8개 지역, 2016년 10개 지역, 2017년 11개 지역에서 열렸다. ‘지속가능 도시발전을 위한 생태교통문화 확산’이라는 사업 취지에 시민들이 호응하면서 개최 지역이 해마다 늘고 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