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성도시공사, 익명신고시스템 '헬프라인' 도입

안상일 기자 | 입력 : 2021/04/29 [17:43]

 

 

[ 미디어투데이 /화성= 안상일 기자 ] 화성도시공사(사장 유효열, 이하 ‘HU공사’)는 부패 및 부조리 행위 근절을 통해 ‘공정하고 투명한 Clean-HU’를 구현하고자 익명제보시스템인 ‘헬프라인’을 도입하여 운영 중이라고 밝혔다.

 

‘헬프라인’은 부패행위 등의 신고제도 활성화를 위해 신고자의 익명성 보장을 최우선으로 고려하여 중립적이고 독립적인 외부 민간운영기관의 시스템을 통해 운영되고 있으며, 시스템은 신고내용 암호화, 해외서버 관리, IP추적차단시스템 등을 통해 신고자의 신분 노출 불안감을 해소하였기 때문에 건전한 신고문화 정착에 큰 역할을 할 것으로 보인다.

 

신고대상은 공정한 직무수행 저해행위, 부당이득 수수행위, 인권침해행위, 정보‧보안관련 위반행위, 건전한 조직문화 저해행위, 기타 비윤리적 행위에 대해 신고할 수 있으며 공사 홈페이지, 신고전용 QR코드, 스마트폰 전용 앱(App)을 통해 내‧외부고객 누구나 신고가 가능하다.

 

신고된 내용은 헬프라인 시스템을 통해 익명처리 되어, HU공사 윤리감사팀 관리자에게 실시간으로 전달되며, 윤리감사팀의 조사 후 처리결과가 헬프라인 시스템을 통해 신고자에게 전달된다.

 

HU공사 관계자는 “익명보장 신고시스템인 ‘헬프라인’을 통해 건전한 신고문화가 정착되어 공사 청렴도가 향상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으며 나아가, 효율적이고 투명한 경영활동으로 시민과 함께 지속 성장할 수 있는 동반자가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