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성시의회, 제192회 임시회 폐회

안상일 기자 | 입력 : 2021/03/02 [07:55]

  

 

[미디어투데이/안성 = 안상일 기자 ] 안성시의회(의장 신원주) 26일 시의회 3층 본회의장에서 제2차 본회의를 개회하고 11일간 진행된 제192회 임시회 일정을 마무리했다.

 

안건심사에 앞서 유광철 의원은‘용인 반도체클러스터 산업단지 조성사업’과 관련하여 자유발언을 했으며, 이어 박상순 조례등심사특별위원장이 심사보고한 조례안 및 일반안건 16건과 2020회계연도 결산검사 위원 선임의 건을심사 의결(채택) 했다.

 

한편, 2월 17일 조례등심사특별위원회에서는 박상순 의원을 위원장으로, 송미찬 의원을 간사로 선임했으며, 안건 심사결과 조례안 9건, 규친안 1건, 동의안 4건, 기타안건 2건 총 16건을 의결(채택)했으며, 18일부터 26일까지부서별 업무보고를 청취했다.

 

특히, 박상순 위원장과 위원들은‘2021년 시정 주요업무보고 청취’에서 심도 있는 질의응답을 통해 ▲공도 시민청 주차장 및 진입로 관련 ▲안성시시설관리공단 경영수지 개선 ▲시청사 주차장 문제 등 부서별 업무계획중 예상되는 문제점과 대안 제시를 하는 등 돋보이는 의사진행을 했다.

 

의사일정 마지막으로 지난 2월 16일 유광철 의원의 자유발언과 유원형 부의장의 시정질문에 대한 김보라 안성시장의 답변이 있었으며,유원형 부의장은‘축산식품복합 산업단지 및 용인 SK하이닉스 상생협력서’와 관련하여추가 보충질문을 했다.

 

한편, 안성시의회는 임시회 기간중 코로나19 예방을 위하여 오찬을 도시락,시청 구내식당, 관내 식당으로 분산하여 이용하는 등 방역수칙을 철저히 준수하였다.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