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산시, 2021년 제1차 성호박물관 소장품 공개 구입

내일부터 다음달 2일까지 접수…성호 이익 선생 생애와 사상을 조명하는 연구·전시·교육 자료로 활용

안상일 기자 | 입력 : 2021/02/08 [09:20]

안산시, 2021년 제1차 성호박물관 소장품 공개 구입


[미디어투데이=안상일 기자] 안산시는 안산이 낳은 실학자 ‘성호 이익’ 선생과 주변 인물의 역사적 자료를 전시하는 성호박물관에서 전시·교육 및 연구 자료로 활용할 수 있는 유물을 공개 구입한다고 8일 밝혔다.

2002년 개관한 성호박물관은 구입 및 기증 등을 통해 현재 2천791점의 유물을 소장하고 있다.

대표적인 유물로는 이하진 필적 천금물전, 옥동금, 성호사설 등이 있다.

이번 구입대상 유물은 성호 이익의 생애와 사상을 재조명할 수 있는 유물 성호학파와 관련된 유물 18세기 안산의 문화예술을 이끈 표암 강세황 등과 관련된 유물 등으로 오는 9일부터 다음달 2일까지 진행된다.

관련 유물을 소유하고 있는 개인이나 문화재 매매업자 및 법인은 누구나 접수할 수 있으며 매도 희망자는 안산시청 홈페이지 고시/공고란에서 신청서류를 내려 받아 이메일로 접수하면 된다.

1차 서류 심사 후, 2차 실물까지 접수되면 유물감정평가위원회 심의를 통해 구입대상으로 선정된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