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산시, 발달장애인 실종예방 위한 안전단말기 추가지원

윤 시장 “발달장애인 가정이 평범한 일상을 보내는데 도움 될 것”

안상일 기자 | 입력 : 2021/02/08 [09:20]

안산시, 발달장애인 실종예방 위한 안전단말기 추가지원


[미디어투데이=안상일 기자] 안산시는 지난해 경기도 최초로 발달장애인 실종예방을 위해 추진한 ‘안전단말기 무료 보급사업’을 올해 확대 시행한다고 8일 밝혔다.

시는 지난해 안전단말기 40대를 무료로 보급한 데 이어 올해도 30대를 추가 보급한다.

손목시계 형태의 안전단말기는 발달장애인도 손쉽게 착용할 수 있으며 기기 착용자의 위치정보를 실시간으로 감지하고 이동경로를 기록해 보호자와 관제센터에 주기적으로 보내는 기능을 한다.

이를 통해 시 통합관제센터는 발달장애인이 평소 생활권을 이탈하거나 실종될 경우 경찰서 등 관련기관에 신속히 정보를 제공하고 실종 지역의 CCTV 영상자료 확보와 출동위치 확인도 가능해 발달장애인 실종을 줄이는데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관내 발달장애인을 대상으로 지원되는 안전단말기는 이달 19일까지 이메일로 신청서를 제출하면 되고 실종유무 보호자 돌봄 공백 여부 연령 등을 고려해 실종 고위험자에게 우선 지급된다.

지원기간 2년간 통신료도 시가 부담한다.

윤화섭 안산시장은 “발달장애인 안전단말기 지원은 발달장애인의 실종 예방뿐만 아니라, 가족이 안심하고 사회활동에 참여할 수 있도록 도울 것이다”며 “계속해서 확대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