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인 센트럴파크’의 새 이름을 찾습니다

용인시, 주민이 참여하는 명칭·조성 아이디어 공모…총 상금 200만원

안정태 기자 | 입력 : 2021/02/05 [15:01]

‘용인 센트럴파크’의 새 이름을 찾습니다


[미디어투데이=안정태 기자] 용인시는 오는 8일부터 3월 5일까지 가칭 ‘용인 센트럴파크’의 정식 명칭과 조성 아이디어를 공모한다.

시민들이 공원 명칭과 조성에 직접 참여해 공감대를 형성하고 주민들의 참신한 생각을 반영함과 동시에 지역 특성을 살린 주민 중심 녹지공간을 조성하려는 것이다.

용인시민은 누구나 지원할 수 있으며 시 홈페이지 ‘고시/공고’에서 공모 제안서를 내려받은 후 작성해 이메일로 제출하면 된다.

공원 명칭과 조성 아이디어는 분야별로 3명씩 총 6명을 심사와 시민 설문조사를 통해 선정한다.

최우수상은 용인시장상과 와이페이 50만원권, 우수상은 용인시장상과 와이페이 30만원권, 장려상은 용인시장상과 와이페이 20만원권을 수여한다.

백군기 용인시장은 “친환경 생태도시를 대표할 용인 센트럴파크의 새로운 이름과 조성 방안에 대한 시민들의 적극적인 참여를 당부드린다”며 “시민과 함께 도심숲을 비롯한 생활권 내 녹색 공간을 지속적으로 확보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시는 처인구 마평동 종합운동장 부지의 평지형 도심공원을 비롯해 경안천 도시숲, 모현 갈담생태숲, 유방동 시민 녹색 쉼터 등을 아우르는 총 길이 17km, 270만㎡ 규모의 용인센트럴파크를 추진하고 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