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산시 장애인종합복지시설‘하나울복지센터’착공

4층 건물에 재활작업장 주간보호센터 학습관 등 들어서

안상일 기자 | 입력 : 2021/02/05 [11:45]

오산시 장애인종합복지시설‘하나울복지센터’착공


[미디어투데이=안상일 기자] 오산시가 민선 7기 주요 과제인 보편적 나눔복지 실현을 위해 추진해온 장애인 종합복지시설 ‘오산시 하나울복지센터’가 착공했다.

오산시 하나울복지센터는 오산시 서동 유료 양로원을 매입해 리모델링 방식으로 추진돼, 지상 4층 건물에 재활작업장, 주간보호센터, 재활치료실, 발달장애인 학습관 등이 들어선다.

하나울복지센터는 건물 매입비 포함해 시비 83억원을 투입해 올해 연말까지 리모델링 완공을 목표로 하고 있다.

하반기 사회복지법인 등을 공모해 내년 1월부터 민간위탁 방식으로 운영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곽상욱 시장은“하나울복지센터 명칭은 장애인과 비장애인이 하나 되는 울타리란 뜻으로 지어졌다”며 “오산시 장애인 복지를 획기적으로 향상시킬 복지센터를 조속히 완료할 수 있도록 매 공정마다 관리에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