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산시 드림스타트, ‘정신건강증진 심리 상담’ 사업 추진

안상일 기자 | 입력 : 2021/02/05 [09:19]

안산시청


[미디어투데이=안상일 기자] 안산시는 드림스타트 사례관리 아동 50명을 대상으로 정신건강 심리 상담지원 서비스를 제공한다고 5일 밝혔다.

심리 상담지원 서비스는 드림스타트 사례관리 아동 중 인지발달 지연 등에 문제가 있는 아동에게 종합심리검사 및 심리치료를 지원하고 고위험군에 속하지는 않지만 정서적 불안 등에 문제가 있는 아동에게는 총 14회의 찾아가는 방문 미술치료를 지원하는 사업이다.

심리상담 지원 사업은 작년에 이어 지속되는 사업으로 지난해에는 우리언어 심리상담센터 외 15곳의 정신건강심리 센터와 협력해 53명의 아동에게 서비스를 제공했다.

시 관계자는 “대상 아동에게 심리 상담을 주기적으로 지원해 자아존중감과 정신건강 향상에 도움이 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