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규모 음식점 테이블 칸막이 설치 지원

용인시, 2월5일~23일 접수…80곳 선정 최대 25만원까지

안정태 기자 | 입력 : 2021/02/04 [15:52]

소규모 음식점 테이블 칸막이 설치 지원


[미디어투데이=안정태 기자] 용인시는 4일 일반음식점과 휴게음식점 80곳에 비말차단용 테이블 칸막이를 지원키로 하고 신청을 받는다고 밝혔다.

소상공인 가게에 칸막이 설치를 지원해 경제적 부담을 덜어주고 음식점에서 코로나19 감염 가능성을 막기 위한 것이다.

신청대상은 100㎡이하 소규모 일반음식점과 휴게음식점이다.

최근 1년 이내 영업정지 이상의 행정처분을 받았거나 지방세 체납이 있는 업소는 제외된다.

시는 신청한 업소를 대상으로 서류심사를 진행해 총 80개 업소를 선정, 최대 25만원까지 지원할 방침이다.

음식점 위생등급제 지정업소와 안심식당 참여업소는 우선 선정한다.

신청을 원하는 업소는 5일부터 23일까지 시 홈페이지 공고란에서 신청서 등을 내려받아 작성한 후 시청 위생과로 방문하거나 우편으로 제출하면 된다.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