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인시의회 김상수 의원, 5분 자유발언

유림동 분동의 조속한 추진 요구

안정태 기자 | 입력 : 2021/02/04 [13:33]

용인시의회 김상수 의원


[미디어투데이=안정태 기자] 용인시의회 김상수 의원은 4일 제252회 임시회 제2차 본회의 5분 자유발언을 통해 꾸준히 인구가 증가하고 있는 유림동에 대한 사전 분동 준비를 요구했다.

김 의원은 용인시는 1996년 인구 27만에서 2020년 12월 말 인구 약 110만으로 250%라는 기하급수적인 인구성장을 보이고 있고 늘어나는 인구에 맞춘 행정조직 정비와 행정서비스가 이뤄져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어 유림동은 유방동과 고림동 2개의 법정동으로 이뤄져 있고 2024년까지 고림진덕지구 등 5개의 아파트 입주가 계획되어 약 7000세대, 1만 9000여명의 인구 증가가 예상되는 지역으로 분동 승인기준인 행정동당 평균 인구 2만명 이상에 부합하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또한, 경안천으로 인해 고림동 지역의 주민들이 행정기관을 이용함에 있어 불편을 겪고 있어 행정수요 변화에 능동적으로 대처할 수 있는 분동 준비가 필요하다고 지적하고 현재의 유림동 인구로는 분동 대상에 해당되지 않지만 인구증가와 주민들의 불편이 예측되는 상황에서 사전 분동 준비를 통한 적극 행정으로 시민들의 삶의 질 향상을 위해 노력해 줄 것을 당부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