곽상욱 오산시장 ‘설’ 명절 노인요양시설 코로나19 특별방역 대책 시행

안상일 기자 | 입력 : 2021/02/04 [12:18]

곽상욱 오산시장 ‘설’ 명절 노인요양시설 코로나19 특별방역 대책 시행


[미디어투데이=안상일 기자] 오산시는 다가오는 설 명절을 맞이해 오는 2월 10일까지 노인요양시설에 대해 특별방역 대책을 수립 시행한다.

오산시는 지난 1월 4일부터 코로나19 집단감염 지역사회 확산을 차단하고자 고위험군 집단시설인 노인요양시설 종사자를 대상으로 매주 2회 코로나19 선제적 진단검사 및 신속항원검사를 실시해 감염 확산을 최소화하기 위해 전력을 다하고 있다.

아울러 연휴기간 상시근무자를 제외한 종사자는 연휴 후 업무복귀 시 신속항원 검사를 해 음성 확인 후 업무 투입하도록 했다.

또한, 설 연휴 기간 노인요양시설 입소자의 비접촉 면회 준수, 종사자 이동·여행을 자제하도록 했으며 입소자별 책임관리자 지정, 1일 3회 발열 체크, 종사자 마스크 항시 착용 등 개인위생 수칙을 철저히 준수하도록 권고했다.

곽상욱 오산시장은 “설 연휴 기간에도 노인요양시설의 방역수칙이행에 대한 점검을 강화해 빈틈없는 방역체계를 이어나갈 것이며 감염병에 취약한 어르신인 만큼 부모님의 건강을 위해 가급적 영상통화 등을 활용해 정을 나누는 설 명절이 되었으면 좋겠다”고 당부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