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명시, 동물등록 지원 고양이까지 확대

안상일 기자 | 입력 : 2021/02/04 [09:42]

광명시, 동물등록 지원 고양이까지 확대


[미디어투데이=안상일 기자] 광명시는 기존 반려견에만 한정됐던 동물등록을 2월부터 반려고양이까지 확대한다고 4일 밝혔다.

등록을 원하는 경우 관내 지정 동물병원 17개소에서 내장형 칩을 등록하면, 동물등록에 드는 비용 중 마이크로칩 비용과 시술비 등 2만원을 지원받을 수 있다.

1만원의 진료·상담비 부담만으로 동물등록이 가능하다.

동물보호법 개정에 따라 반려견은 12일부터 기존 인식표, 내장형 칩, 외장형 칩 3가지 방식에서 내장·외장형 칩의 두가지 방식으로만 동물등록이 가능하다.

광명시 관계자는 “반려견과 반려묘를 잃어버리지 않도록 동물등록에 많이 참여해주시기 바란다”고 말했다.
 
관련기사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