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왕시,‘스마트 기억이음교실’업무 협약 체결

노인일자리 스마트 매니저와 협업해 비대면 치매예방교실 개시

안상일 기자 | 입력 : 2021/02/03 [13:00]

의왕시,‘스마트 기억이음교실’업무 협약 체결


[미디어투데이=안상일 기자] 의왕시는 지난 2일 시청 소회의실에서 의왕시니어클럽, 아름채노인복지관, 사랑채노인복지관과 함께‘스마트 기억이음교실’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스마트 기억이음교실’은 시니어클럽에서 진행하는 노인일자리사업을 통해 스마트폰 및 SNS 활용교육을 이수한 스마트 매니저가 각 반의 담임이 되어 교육 대상자와 연계해 비대면 방식으로 진행하는 치매예방 교육프로그램이다.

이번 협약에 따라 치매안심센터는 사전·사후 인지선별검사와 평가·교육 프로그램을 제공하고 시니어클럽은 스마트매니저 양성과 행정분야의 지원을 맡게 되며 아름채·사랑채 노인복지관은 교육 대상자 모집 역할을 진행하게 된다.

교육 시작은 3월 중순 경이며 그 전에 대상자 모집 및 1:1 인지선별검사, 스마트폰 사용법, 프로그램 운영계획 등에 대해 시니어클럽의 각 반 담임인 스마트매니저와의 설명회도 가질 예정이다.

김상돈 의왕시장은“이번 협약을 통해 어르신들의 두뇌건강과 인지능력 향상이 기대된다”며“우리시가 지역사회 내 민·관 협력이 우수한 대표적인 치매안심 도시로 발돋움 할 수 있는 기회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관련기사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