군포시 새로운 동 이름은 송부동

인구 급증한 군포2동에서 분리··시 행정동 종전 11개에서 12개로 증가

안상일 기자 | 입력 : 2021/01/28 [09:08]

군포시 새로운 동 이름은 송부동


[미디어투데이] 군포시 군포2동에서 인구 증가 등으로 분리되는 새로운 동 이름이 송부동으로 확정됐다.

군포시는 1월 27일 한대희 시장 주재로 열린 지명위원회에서 신설되는 동 명칭에 관해 논의한 후 지명위원 7명의 만장일치로 송부동으로 결정했다고 발표했다.

지역의 역사성과 상징성, 특성 등을 고려해 송부동으로 확정했다고 시 관계자는 말했다.

한대희 시장은 ”행정동의 명칭은 역사성과 상징성, 정체성 등을 종합적으로 고려해서 결정해야 하는 중요한 사안“이라고 강조했다.

이에 앞서 군포시가 시민 2,652명을 상대로 동 명칭에 관한 설문조사를 한 결과, 송부동이 응답자의 56%로 가장 많았으며 이어 군포3동이 42%로 집계됐다.

군포시는 부곡·송정지구 등 대규모 택지개발로 인구가 급증한 군포2동의 분동을 통한 행정수요 분산과 이들 지구 주민들의 행정·문화·복지 편의를 위해 새로운 동 신설을 추진해왔다.

송부동 신설로 군포시 행정동은 종전의 11개에서 12개로 늘어나게 됐다.

송부동은 기존 군포2동의 부곡지구와 복합물류기지 일대, 대야동의 송정지구 등을 관할로 하며 면적 6.4㎢에 인구는 1만9천여명에 이를 것으로 예상되고 있다.

시는 오는 3월 송부동 행정복지센터 건립공사를 마친 후 내부 준비작업을 거쳐 7월에 공식 개청할 예정이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