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성시, 2021년 지역방역일자리사업 참여자 모집

안상일 기자 | 입력 : 2021/01/11 [10:52]

안성시청


[미디어투데이] 안성시는 코로나19 확산방지 및 지역방역 강화를 위해 지역방역일자리를 마련하고 실직·폐업 등 생계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시민들에게 오는 2월부터 6월까지 공공일자리를 제공한다.

참여대상은 사업신청일 기준 현재 만 18세 이상의 근로능력이 있는 안성시민으로 취약계층, 장기 실업·폐업자 등 생계지원이 필요한 시민을 우선 선발할 예정이며 총 60명을 모집한다.

단, 1세대 2인 참여자, 사립학교 교직원 포함 공무원 가족 등은 제외된다.

근무기간은 2월 1일부터 6월 30일까지 5개월간 주 5일 근무로 1일 근로시간은 4시간 또는 8시간으로 사업별 상이하며 다중이용공공시설, 보건소, 읍·면·동 주민센터에서 근무하게 된다.

임금은 2021년 최저시급 8720원을 적용하고 주휴수당 및 연차수당은 별도로 지급되며 4대보험도 의무 가입된다.

모집기간은 오는 1월 13일부터 20일까지이며 신분증과 구비서류를 지참해 일자리센터로 방문 신청하면 된다.

최종합격자는 자격 심사 후 1월 28일 개별 통보된다.

안성시 관계자는 “지역방역일자리사업은 코로나19 확산 방지 및 미취업자 지원과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시행되는 사업으로 저소득층 및 실직자의 생활안정에 만전을 기할 예정”이라고 전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