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왕시 왕송호수에서 흰꼬리수리의 활기찬 새해 인사 포착

안상일 기자 | 입력 : 2021/01/08 [09:31]

의왕시 왕송호수에서 흰꼬리수리의 활기찬 새해 인사 포착


[미디어투데이] 의왕도시공사 조류생태과학관은 왕송호수 일대 생태환경 모니터링 활동 중 환경부의 멸종위기 1급 생물로 지정되어 관리중인 흰꼬리수리가 카메라에 포착됐다고 밝혔다.

학예사에 따르면 흰꼬리수리는 북반구 전역의 넓은 범위와 그린란드에 분포하며 결빙 후 일부 집단은 남하해 월동하는 대형 맹금류로서 우리나라에서는 겨울철새로 드물게 관찰되고 있고 꼬리깃이 희기 때문에 흰꼬리수리라고 불린다고 설명했다.

또한, 흰꼬리수리는 왕송호수 먹이사슬의 최상위 개체로서 작년에 이어 올해에도 왕송호수에 도래해 활발한 먹이활동을 보이고 있다고 전했다.

의왕도시공사 오복환 사장은“세계 주요 서식지대의 개발과 오염으로 월동지를 찾는 대형 맹금류들이 감소되고 있는 상황에 최근 왕송호수 일대에 귀한 철새가 지속적으로 찾아오고 있는 것은 시민들의 적극적인 환경보존 노력 덕분”이라며“의왕도시공사는 생태환경 보존에 적극 앞장서 가겠다”고 말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