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명시민 온정의 손길, 코로나19 대응 최전선

보건소 선별진료소 직원들에게 큰 힘

안상일 기자 | 입력 : 2021/01/07 [10:21]

광명시민 온정의 손길, 코로나19 대응 최전선


[미디어투데이] 시민 온정의 손길이 코로나19 대응 최일선에서 고생하고 있는 광명시보건소 선별진료소 직원들에게 큰 힘이 되고 있다.

지난 연말 한 학생은 손 편지와 함께 정성껏 포장한 핫팩, 과자 등의 선물을 보건소로 보냈다.

학생의 편지에는 “자가격리 기간 동안 도움을 많이 주셔서 감사하다 날씨가 많이 추워 핫팩이 많이 필요하다고 들었다 작지만 도움이 되었으면 좋겠다 하루 빨리 코로나가 물러나길 바라며 선생님들도 꼭꼭 건강 챙기시고 행복한 연말연시 보내시길 바란다”고 적혀 있었다.

또한 고사리 손으로 ‘우리 선물 받고 힘내세요’ 라고 적은 편지와 함께 과자를 보낸 어린이들도 있었으며 금강정사는 보건소 직원들을 위해 팥죽 150개를 보내기도 했다.

소하성당은 보건소를 방문해 핫팩 1000개, 발열조끼 20개를 전달했다.

소하성당 관계자는 “저녁에 코로나 검사를 받았는데 날씨가 많이 추워 핫팩과 발열조끼가 필요할 것 같아 준비했다”고 말했다.

선물을 받은 보건소 직원은 “눈물 날 정도로 힘이 들 때 시민의 따뜻한 마음을 생각하면 힘이 난다”며 “따뜻한 선물을 보내주신 분들께 진심으로 감사드리며 보건소 직원들과 의료진들에게 큰 힘이 됐다 코로나로부터 시민의 건강과 안전을 지키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박승원 광명시장은 “지난해 착한임대인 운동, 코로나19 STOP 기부 릴레이, 면 마스크 제작, 시민 방역 활동 등 광명시민 연대의 힘이 우리를 지켜주고 있다 어려울 때 서로를 응원하고 힘이 되어 주시는 시민 여러분들께 진심으로 감사드린다”며 “광명시는 시민 여러분이 전해 주신 따뜻한 사랑과 응원으로 더욱 힘을 내 올해 코로나19 극복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