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인시, 농업인 돕기 위해 1월~6월 농기계 임대료 50% 감면

안정태 기자 | 입력 : 2021/01/06 [11:05]

용인시, 농업인 돕기 위해 1월~6월 농기계 임대료 50% 감면


[미디어투데이] 용인시는 6일 코로나19로 인해 어려움을 겪고 있는 농업인들을 돕기 위해 1월부터 6월까지 농기계 임대료를 50% 감면한다고 밝혔다.

보유한 기계는 농업용 트랙터, 비료살포기, 수확기 등 38종 172대로 1인당 1대를 최대 3일까지 빌릴 수 있다.

용인시민이나 관내 농지를 보유한 사람이면 온라인 안전교육 이수 후 누구나 대여할 수 있으며 임대료는 기계 구입가에 따라 1만원~21만원 선이었으나 이번 감면으로 5000원~10만5000원으로 이용할 수 있게 됐다.

기계를 빌리려는 농업인은 매주 월~금요일 오전9시부터 오후6시까지 시 농기계임대사업소로 전화하거나 방문 신청하면 된다.

농번기인 3~6월과 10~11월에는 토요일도 오전9시부터 오후6시까지 운영한다.

한편 시는 코로나19로 인한 학교 급식 중단 등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농업인들을 돕기 위해 친환경 농산물 드라이브 스루 마켓, 가공제품 특별기획전, 농산물 꾸러미, 로컬푸드 직매장 등을 운영해왔다.

시 관계자는 “경제적 부담 없이 농가에서 저렴하게 기계를 이용해 보탬이 될 수 있길 바란다”고 말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