군포시 코로나19 임시선별검사소 1월17일까지 연장 운영

임시선별검사소 1월5일까지 4,800여명 검사·22명 확진 판정

안상일 기자 | 입력 : 2021/01/06 [09:17]

군포시 코로나19 임시선별검사소 1월17일까지 연장 운영


[미디어투데이] 군포시는 코로나19 감염원의 선제적 차단을 위한 임시선별검사소 운영을 1월 17일까지 연장한다.

산본보건지소 옆 행복2주차장에 마련된 임시선별검사소에서는 코로나19 증상 유무와 관계없이 군포시민이면 누구나 검사받을 수 있다.

임시선별검사소는 평일은 오전 9시 반부터 12시까지, 오후 2시부터 5시까지, 그리고 토요일과 일요일은 오전 9시 반부터 12시까지만 운영하고 있다.

군포시보건소 관계자는 “검사는 비인두 도말 PCR방식으로 이뤄지며 검사 후 결과가 나올 때까지 격리 수준으로 자택 대기를 해달라”고 당부했다.

또한 시 공무원들은 임시선별검사소에서 검체검사 지원업무을 하고 있다.

한편 지난해 12월 16일부터 운영된 임시선별검사소를 통해 1월 5일까지 모두 4,825명이 검사를 받았으며 이 가운데 22명이 확진 판정을 받았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