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인시, 기업·종교시설 등 곳곳서 이웃 돕기 성금·품 기탁 이어져

안정태 기자 | 입력 : 2021/01/05 [15:54]

용인시, 기업·종교시설 등 곳곳서 이웃 돕기 성금·품 기탁 이어져


[미디어투데이] 용인시는 5일 기업·종교시설을 비롯해 곳곳에서 이웃 돕기 성금·품 기탁이 이어졌다고 밝혔다.

㈜양우건설과 ㈜경안개발 관계자들이 백군기 시장실을 방문해 소외 계층을 위해 써달라며 10㎏짜리 백미 184포를 기탁했다.

용인시농업인단체협의회 안재만 회장이 시장실을 찾아 어려운 이웃을 돕고싶다며 성금 360만원을 전했고 ㈜세현CC 이영호 전무 등 관계자도 시장실을 방문해 성금 500만원을 기탁했다.

이영호 ㈜세현CC 전무는 “코로나19가 재확산되는 상황에서 생활이 어려운 분들의 겨울나기에 보탬이 되었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처인구 백암면 소재 불광사 주지 현성스님도 시장실을 찾아 10㎏짜리 백미 100포를 기탁했다.

기흥구 구갈동 소재 고려대명문태권도 김영태 관장이 구청을 찾아 원생들이십시일반으로 모아 마련한 라면 1031개를 구청에 전달했고 보라동에선 통장협의회가 생활이 어려운 이웃을 위해 써달라며 성금 150만원을 기탁했다.

수지구에선 상현동 소재 말씀의 교회 관계자들이 구청을 방문해 120만원 상당의 생필품 30상자를 전달했고 KLPGA 프로골퍼 박결 선수 팬카페 회원들이 구청을 찾아 성금 252만 4000원을 기탁했다.

이날 기탁된 성금은 박 선수가 버디를 기록할 때마다 팬클럽에서 1000원씩 자선기금을 적립해 마련한 것으로 가정형편이 어려운 관내 청소년 12명에게 장학금으로 전달된다.

수지구 풍덕천2동에선 부녀회와 러스크병원이 동 행정복지센터를 찾아 각각 성금 50만원씩 기탁했다.

이날 기탁된 성금과 물품은 경기사회복지공동모금회를 통해 저소득가정과 사회복지시설 지원사업에 사용될 예정이다.

백군기 시장은 “어렵고 힘든 시기임에도 나눔으로 새해를 시작해주신 모든 분들에게 감사하다”며 “전달해주신 성금과 물품은 도움이 필요한 이웃에게 소중하게 전달하겠다”고 말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