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동학대의심사례‘아이쉴드’톡으로 신고하세요

아동학대 등의 위기아동을 시간·장소 제약없이 쉽고 편리하게 신고

안상일 기자 | 입력 : 2021/01/04 [10:30]

아동학대의심사례‘아이쉴드’톡으로 신고하세요


[미디어투데이] 의왕시는 카카오톡 채널을 활용해 아동학대가 의심되는 상황에 대해 빠르고 간편하게 신고할 수 있는‘아이쉴드’ 톡을 1월부터 개설해 운영한다고 밝혔다.

이 시스템은 카카오톡 채널에서‘아이쉴드’를 검색해 친구로 추가하면 시간과 장소의 제약없이 누구나 쉽고 편리하게 아동학대 등의 위기아동을 신고할 수 있다.

지역주민이 학대위기에 처한 아동을 발견할 시 학대정황을 간략하게 작성해 카카오톡 채널‘아이쉴드’대화창에 신고하면 즉시 아동학대전담공무원이 상담을 실시해 현장조사를 진행하고 위기아동에 대한 응급조치 및 서비스연계를 시행한다.

대부분의 신고자들은 아동학대를 신고하는 것에 대해 심적으로 큰 부담감을 가지게 되어 신고를 주저하는 경우가 많은데, 접근이 용이한 카카오톡 채널을 통해 학대의심 신고자들의 부담감을 덜어줌으로써 위기아동 발굴이 좀 더 활성화 될 수 있을 것으로 예상된다.

이윤주 여성아동과장은“아동학대를 조기에 발견해 신속히 보호하기 위해서는 지역주민들의 세심한 관심이 무엇보다 중요하다”며“위기아동 보호창구‘아이쉴드’톡이 지역주민들에게 빠르게 전파되어 학대신고에 대한 부담감을 덜어주고 도움이 필요한 위기아동들에게 신속한 보호조치와 서비스 연계가 제공될 수 있길 바란다”고 전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