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대호' 안양시장 , 선별진료소 방문으로 신축(辛丑)년 새해 첫걸음

- 선별진료소 근무자 격려, 운영진 노고 결코 잊지 않을것-

안상일 기자 | 입력 : 2021/01/01 [18:19]

 

[ 미디어투데이/ 안양 = 안상일 기자 ] 최대호 안양시장이 임시선별검사소(이하 선별검사소)를 방문하는 것으로 2021년 신축년 새해 첫 발걸음을 내딛었다.

 

최 시장은 1일 안양역광장, 삼덕공원, 범계역광장, 종합운동장 빙상장앞 등 4개소에 임시 설치된 선별검사소를 두루 방문, 공무원과 의료진 등 운영진 160명과 새해 주먹인사를 나눴다.

 

안양시는 코로나19 격상조치에 따라 지난해 12월 14일 경기도내 지자체로는 가장 먼저 공무원들을 투입해 선별검사소를 운영해오고 있다.

 

그 결과 14일 이래로 12월 31일 까지 모두 2만4천886명을 검사, 85명의 확진자를 찾아내 선제 조치하는 성과를 거뒀다. 특히 12월 31일 하루 동안 검사자 1천290명 중 4명의 확진자를 찾아냈다.

 

1일 선별검사소 현장을 방문한 최 시장은 많은 이들이 새해 소망으로 마스크를 벗게 해 줄 것을 바라고 있다며, 그런 희망사항을 위해 고군분투하는 운영진들에게 시민들은 고마움을 잊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또 그런 노력이 결코 헛되지 않을 것이며 스스로를 복되게 하는 일이라는 점도 덧붙였다.

 

최 시장은 이와 아울러 시민들은 조금이라도 의심증상이 있다면 주저 없이 선별검사소나 보건소를 방문해 검사받아 볼 것과 마스크착용, 겨리두기 등의 생활방역수칙을 반드시 지킬 것을 당부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