군포시 초막골생태공원, 올해 환경분야 잇따른 수상 쾌거

한대희 시장 “아늑하고 포근한 친자연적 생태환경도시 조성에 주력”

안상일 기자 | 입력 : 2020/12/24 [09:18]

군포시 초막골생태공원, 올해 환경분야 잇따른 수상 쾌거


[미디어투데이] 군포시가 올해 공원 및 환경분야 공모에서 잇따라 수상하는 등, 자연친화도시로서의 명성을 날렸다.

군포시는 산림청이 공모한 2020년 녹색도시 우수사례 ‘도시숲 분야’에서 초막골생태공원이 우수상인 산림청장상을 받았다고 밝혔다.

초막골생태공원은 코로나19로 몸과 마음이 지친 시민들을 위한 힐링공간 제공과 미세먼지 저감 등 생태적 건강성 유지, 친환경 프로그램 운영 등 다양한 산림복지서비스를 통해 시민들의 삶의 질 향상에 기여한 점이 인정받았다.

이번 공모의 심사는 서류심사에 이어 초막골생태공원에 대한 현장심사로 진행됐으며 숲 규모와 주변 녹지와의 연결성, 지역주민 이용도, 프로그램 운영 등을 평가했다.

초막골생태공원은 이에 앞서 인천일보 주최의 경기환경대상 공모에서도 우수기관 부문 경기도지사상을 수상했다.

한대희 시장은 “초막골생태공원을 자연 그대로 보존하고 생태환경적 기능을 최대한 살려서 시민들에게 아늑하고 포근한 휴식공간을 제공하는 등, 군포를 자연친화적인 생태환경도시로 조성해나가겠다”고 말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