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도시공사, 제2대 사장에 '이상후' LH 전 부사장 선임

안상일 기자 | 입력 : 2020/12/01 [06:40]

 

  

[ 미디어투데이 / 수원 = 안상일 기자 ]  이상후 전 한국토지주택공사(LH) 부사장이 수원도시공사를 이끌 제2대 신임 사장으로 선임됐다.

 

30일 수원도시공사에 따르면 이상후(62) 신임 사장은 인하대 토목공학과 졸업 후 LH에 입사, 20149월 내부 직원 최초로 부사장까지 올라 LH에서  입지전적인 인물로 손꼽힌다.

 

이상후 신임 사장은 LH시절 경기지역본부 인허가 실장, 신도시사업1처장, 하남사업본부장, 한강신도시사업본부장, 주거복지본부장 등 다양한 실무경험을 쌓아왔다.

 

특히 국내 신도시 개발사업과 공단 조성, 공공 임대주택 사업을 주도하는 등 도시설계 및 개발 관련 배테랑으로 인정받은 것으로 알려졌다.

 

지난 201530여 년 LH 생활을 마친 뒤 판교 알파돔시티 대표이사, 우미건설 상임고문 등을 지냈다.

 

탁월한 업무능력과 함께 부드러운 인품으로 따뜻한 리더십을 바탕으로 열정적인 사업 추진 능력을 겸비한 것으로 평가되고 있다.  

 

이상후 신임 사장은 신풍초교, 수원북중학교, 유신고교 등을 나온 수원지역 출신이다.

 

한편, 이상후 신임 사장은 이날 오후 염태영 수원시장에 임명장을 받은 뒤 오는 121일부터 본격적인 업무를 수행한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