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왕시, 치매안심마을 대상 환경개선사업 실시

까치집 자원봉사단, 치매어르신들을 위한 안전바 설치

안상일 기자 | 입력 : 2020/11/13 [09:56]

의왕시, 치매안심마을 대상 환경개선사업 실시


[미디어투데이] 의왕시 치매안심센터는 치매안심마을로 지정된 부곡동 소재 효성청솔아파트 4개동에 총 13개의 출입구 안전바를 설치한다.

그동안 보건소에서는 치매안심마을 사업으로 치매환자들이 편안하게 지낼 수 있는 개선사항을 사전 조사했고 효성청솔아파트 출입구에 안전바 설치를 확정해 시설물 설치작업을 진행했다.

지난 2일부터 시작된 치매환경개선사업은 안전바 설치교육을 받은 까치집자원봉사단의 재능기부활동으로 이뤄지고 있으며 이달 중 설치가 마무리될 예정이다.

김영철 까치집봉사단 회장은“재능기부를 통해 작게나마 주변의 이웃에게 도움을 줄 수 있게 되어 기쁘다”며 소감을 전했다.

한편 치매안심마을이란, 치매환자와 가족들이 일상생활을 안전하고 독립적으로 영위하며 원하는 사회활동에 자유롭게 참여하는 치매 친화적 안심 공동체를 말하며 의왕시는 2019년 효성청솔아파트와 장안주공아파트를 치매안심마을로 지정한 바 있다.

김재복 치매안심센터장은“지역사회 치매극복을 위한 공동협력 방안을 모색하고 치매 사각지대 발굴을 통해 안심마을 내 치매환자가 안심하고 생활할 수 있는 사회적 분위기 조성을 목표로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